로널드 레이건

40_ronald_reagan
40_ronald_reagan

본래 배우이자 정치인이던 로널드 레이건은 미국의 제40대 대통령으로 당선되어 1981년부터 1989년까지 재임했다. 재임기간에 국내에서는 경제적 번영이 다시 시작되었고 대외적으로는 군사력을 바탕으로 한 평화 달성이라는 목표를 추구했다.

자신의 두 번째 임기말에 레이건은 ‘레이건 혁명’으로 명명된 자신의 혁신 프로그램이 이룩한 성과들을 흡족한 마음으로 되짚어보고 있었다. 이 프로그램은 국민들에게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정부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는 것에 목표를 두고 있었다. 레이건은 자신이 “진보, 성장, 낙관주의가 만들어내는 위대하고 확신에 찬 미국의 포효”를 되살리겠노라는 1980년 대선 공약을 충실히 실천했다고 생각했다.

로널드 윌슨 레이건은 1911년 2월 6일에 일리노이 주 탬피코에서 존 레이건과 넬 레이건의 아들로 태어났다. 인근 딕슨에서 고등학교를 다녔고 스스로 학비를 대며 유레카 대학을 졸업했다. 대학에서 레이건은 경제학과 사회학을 전공했으며 미식축구팀에서 활약했고 학교 연극무대에도 올랐다. 졸업 후 그는 라디오방송국 스포츠 아나운서가 되었다. 1937년에 스크린테스트를 통해 할리우드로 진출했다. 그 후 약 20년 간 레이건은 53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여배우 제인 와이먼과의 첫 번째 결혼에서 모린과 마이클 두 자녀를 두었다. 모린은 2001년에 세상을 떠났다. 1952년애 그는 역시 배우였던 낸시 데이비스와 재혼했고 패트리샤 앤과 로널드 프레스콧 두 자녀를 두었다.

배우조합의 회장을 맡고 있던 레이건은 영화계에서의 공산주의 이념논쟁에 휘말렸다. 그 사건 이후 그의 정치적 성향은 진보주의에서 보수주의로 선회하게 되었다. 그는 TV 프로의 진행자로 전국을 돌았으며 보수주의의 대변자로 통하게 되었다. 1966년에 상대후보를 1백만 표차로 따돌리고 캘리포니아 주지사로 선출되었다. 그는 1970년에 주지사에 재선되었다.

로널드 레이건은 1980년에 공화당 대선 후보로 지명되었고 러닝메이트로 하원의원과 유엔 대사를 지낸 텍사스 출신의 조지 부시를 선택했다. 일 년 넘게 끌고 있던 이란 인질사태와 인플레이션에 신물이 난 유권자들은 공화당을 압도적으로 지지했다. 레이건은 선거인단 수에서 489 대 49로 지미 카터 대통령에 압승했다.

1981년 1월 20일에 레이건은 대통령으로서 집무를 시작했다. 취임한 지 겨우 69일이 지났을 때 그는 저격범의 총탄을 맞았지만 곧 건강을 회복했고 업무에 복귀했다. 위기상황에서도 그는 위엄과 재치를 잃지 않았고 지지도는 더욱 상승했다.

레이건은 의회를 능수능란하게 다루면서 경기부양, 인플레이션 억제, 고용창출, 국방력 강화 법안을 법제화했다. 그는 세금과 정부지출을 삭감하는 조치에 착수했고 군비증강으로 인해 재정적자폭이 크게 증가했을 때도 자신의 고집을 꺾지 않았다.

국가에 대한 국민들의 새로운 자신감은 1984년 대선에서 사상 유례없는 숫자의 선거인단을 확보한 레이건과 부시의 재선으로 이어졌다. 두 사람의 승리는 민주당 후보 월터 F. 먼데일과 제랄딘 페라로의 도전을 좌절시켰다.

1986년에 레이건은 기존의 소득공제 조항을 다수 삭제하고 수백만 명의 저소득층의 세금을 감면하는 내용의 소득세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레이건 행정부 임기말에 미국은 경기후퇴나 경기침체가 없는 사상 최장의 평화시기 호황을 기록했다.

대외정책에 있어서 레이건은 ‘군사력을 바탕으로 한 평화’ 달성을 추구했다. 두 번에 걸친 재임기간 중에 그는 국방비 지출을 35% 증가시켰지만 동시에 소련과의 관계개선도 모색했다. 미하일 고르바초프 서기장과의 극적인 회동에서 레이건은 중거리 핵무기 폐기조약에 서명했다. 그는 테러와의 전쟁을 선포하고 서베를린 나이트클럽에서의 미군병사 공격사건 배후에 리비아가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자 리비아로 폭격기를 파견했다.

그는 이란-이라크 전쟁 중에는 페르시아만 지역을 지나는 원유수송선에 대한 해상호위를 명령하기도 했다. 또한 ‘레이건 독트린’을 기초로 중미, 아시아, 아프리카 지역에서의 반공산주의 분쟁을 지원했다.

요약하면, 레이건 재임기간에 경제적 번영이 다시 시작되었고 군사력을 바탕으로 한 평화라는 목표가 눈앞에 다가온 것처럼 보였다.

WhiteHouse.gov에 실린 각 대통령의 전기 출처: “미합중국의 대통령들(The Presidents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프랭크 프라이델, 휴 시드니 공저). Copyright 2006 백악관역사협회(White House Historical Associ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