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인애플 특급

Hawaii
Hawaii

1889년 11월 16일
하와이


1865년 선원 한 사람이 잠시 들리려고 하와이에 왔다가 말에서 떨어져 다리가 부러졌습니다. 배를 타고 떠날 수 없었던 이 선원은 하와이 제도의 수도 섬인 오아후(Oahu)에 정착했습니다. 진취적인 젊은이 벤저민 프랭클린 딜링햄(Benjamin Franklin Dillingham)은 거기서 섬의 미래에 투자했고, 결국 1889년 11월 16일에 운행을 시작한 오아후 철도를 건설했습니다. 이 철도는 하와이에서 경제 붐이 일어나는 데 크게 기여했습니다.

Dillingham first bought a local hardware company and supplied goods for the growing sugar industry. He figured that if there was an easier way to transport products from the inland to the harbor for export, the sugar industry would grow. He opened the Oahu Railway and Land Company (OR&L) on November 16, 1889, the birthday of Hawaiian King Kalakaua.

처음에는 사업이 신통치 않았지만, 예상한 대로 철도가 새로운 산업의 성장을 가속화했습니다. 1900년대 초에 이 철도는 160 마일을 달리며 몇몇 사탕수수 농장과, 파인애플 농장과, 유명한 할레이와 호텔(Haleiwa Hotel)로 사람과 화물을 실어 날랐습니다. 제2차 세계대전 후에는, 트럭이 농산물의 수송을 담당하기 시작했고, 마침내 철도가 문을 닫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딜링햄은 여기서 꿈을 이루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