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역사여행

미국의 역사여행
History

미국의 역사여행

식민지 시대 (1492 ~ 1763)

식민지 시대 (1492 ~ 1763)

유럽 나라들은 국가의 부를 키우고 세계에서 영향력을 강화하기 위해 아메리카 대륙으로 진출했습니다. 스페인은 유럽 국가 중 가장 먼저 신대륙을 탐험하고 가장 먼저 현재의 미국에 정착한 나라에 속합니다.

미국 독립전쟁기 (1764 ~ 1789)

미국 독립전쟁기 (1764 ~ 1789)

1776년의 독립선언서 작성으로 이어졌습니다. 그 일 년 전에, ‘미국 혁명’(American Revolution)이라고도 하는 미국 독립전쟁이 시작되었습니다.

신생국 (1790 ~ 1828)

신생국 (1790 ~ 1828)

이 시기에 미국인들은 정부를 수립했고, 연방파(Federalists)와 공화파(Republicans)가 떠올랐습니다.

서부확장과 개혁 (1829 ~ 1859)

서부확장과 개혁 (1829 ~ 1859)

앤드류 잭슨, 제임스 포크(James Polk), 존 타일러(John Tyler) 대통령은 당시 많은 미국인들과 마찬가지로 ‘자유의 제국’(empire for liberty)을 확장한다는 생각을 포용했습니다.

남북 전쟁 (1860 ~ 1865)

남북 전쟁 (1860 ~ 1865)

연방정부가 각 주와, 산업화, 무역, 그리고 특히 노예제도에 대해 어느 정도의 통제력을 행사해야 하는가의 문제를 둘러싼 갈등이 북부 주와 남부 주 간의 긴장을 고조시켰습니다.

재건 (1866 ~ 1877)

재건 (1866 ~ 1877)

남북전쟁에서 북부가 남부를 이긴 후, 정치인들은 분열된 나라를 다시 통합시키는 과업을 안게 되었습니다.

도금 시대 (1878 ~ 1889)

도금 시대 (1878 ~ 1889)

미국 역사에서 이 시기의 특징은 산업의 성장과 밀려 들어오는 이민자라고 할 수 있습니다.

진보주의 시대 (1890 ~ 1913)

진보주의 시대 (1890 ~ 1913)

1890년대에는 미국이 다른 나라의 일에 관여하지 말아야 한다는 신념이 서서히 퇴조했습니다.

세계대전과 재즈의 시대 (1914 ~ 1918)

세계대전과 재즈의 시대 (1914 ~ 1918)

우드로우 윌슨 대통령은 대외 문제에 많은 신경을 쓰고 있었습니다.

대공황과 제 2차 세계대전 (1929 ~ 1945)

대공황과 제 2차 세계대전 (1929 ~ 1945)

1929년 10월 29일은 역사의 어두운 날이었습니다. ‘검은 화요일’(Black Tuesday)은 주식시장이 폭락하여 대공황(Great Depression)을 공식적으로 촉발시킨 날이었습니다.

현대 (1946 ~ 현재)

현대 (1946 ~ 현재)

이 시기의 미국의 발전과 성장은 제2차 세계대전 후 유럽에 대한 복구 지원과, 주로 소련과의 냉전, 베트남 전쟁, 한국 전쟁 등 다른 전쟁에 대한 미국의 개입에 영향을 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