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국대사관, 조지 H.W. 부시 전 대통령 서거 추모

2018년 12월 4일 조지 허버트 워커 부시 미합중국 제41대 대통령이 2018년 11월 30일 타계했다. 조지 H.W. 부시 전 대통령은 텍사스 소속 정치인, UN 주재 미국대사, 중국 연락사무소장, 중앙정보국 국장 등을 거쳐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 행정부에서 8년간 부통령을 역임했다. 도널드 J. 트럼프 대통령은 대통령 포고령에서 부시 전 대통령이 미국민들에게 자원봉사와 지역 봉사를 장려하며 “천 개의 빛”과 같이 빛나라고 ...
자세히보기»

17/07/13 – 주한 미국 대사관 LGBTI 성소수자들의 인권 지지

주한 미국 대사관은 이전과 마찬가지로 올해 한국 퀴어문화축제도 지지하고 참여하길 기대하며, LGBTI성소수자들의 기본권을 보호하기 위하여 한국 및 세계 각지의 인권 단체 및 시민 사회 단체들과 연대할 것임을 확인하고자 “자부심”의 무지개 깃발을 건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미국은 모든 인간의 인권과 기본적인 자유를 보호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습니다.
자세히보기»

17/02/15 – 미국 스포츠 대사 시부타니 남매 한국 방문

2017년 2월 14일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과 장애인 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미국 피겨 스케이트 선수인 마이아 시부타니와 알렉스 시부타니 남매가 미 국무부 스포츠 대사 자격으로 2017년 2월 20일부터 21일까지 대한민국 서울을 방문하여 한국의 젊은층과 만난다. 시부타니 남매는 스포츠 대사로서 서울 롯데월드 백화점에서 젊은 한국 스케이트 선수들을 대상으로 스케이트 강습을 한다.  그 외에도 사찰음식의 대가로 유명한 ...
자세히보기»

17/02/04 – 미국 스포츠 대사 클로이 김 한국 방문

미국 스노보드 선수 클로이 김이 미 국무부 스포츠 대사 자격으로 2017년 2월 8일부터 10일까지 대한민국 서울과 평창을 방문한다.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 개최까지 일년을 앞두고 이뤄진 클로이 김의 이번 방문은 내년 동계 올림픽과 장애인 올림픽 개최를 준비중인 한국 정부와 시민들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보여준다. 캘리포니아주 라 팔마 출신인 클로이 김은 올해로 16세를 맞이하는 한국계 2세로, ...
자세히보기»

16/12/09 – 외교부에서 전한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성명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2016년 12월 9일 : 한미동맹은 강력하고 앞으로도 계속 강력할 것입니다. 우리는 북한, 기타 역내 이슈들, 국제 경제 및 무역에 관해 정책의 일관성과 연속성을 기대합니다. 우리는 계속해서 한국 정부와 긴밀하게 협력할 것입니다. 그리고 앞으로 [한국의 국내 정치적] 상황을 주의깊게 지켜볼 것입니다. 그렇지만 분명히 이는 국내적인 사안이고 궁극적으로 그 결정은 한국 국민과 민주적 제도에 ...
자세히보기»

16/09/20 – 주한 미 대사관, 세종시에서 한미 민-관 보건의료협의회 개최해

2016년 9월 20일 서울 주한 미 대사관과 한국의 보건복지부는 9월 8일 목요일 세종시 세종컨벤센터에서 제2차 한미 민관 보건의료 협의회를 개최했다. 미국정부 측의 대표로는 미 상무부의 아시아 지역 담당 부차관보인 다이앤 페럴이 참석했다. 페럴은 “이번 협의회는 미국과 한국 정부-기업 간의 대화로 민관 파트너쉽 과 혁신에 대한 보상을 통해 보건의료환경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와 도전에 대해 논의할 ...
자세히보기»

16/09/05 –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언론성명 존 커비 국무부 차관보 겸 대변인, 공보국 워싱턴 DC 2016년 9월 5일 미국 정부는 동해로 탄도미사일 3발을 발사한 북한의 행위를 강력하게 규탄한다. 지난 수개월 동안 지나칠 정도로 일상화된 이러한 행위는 탄도미사일 기술을 적용한 북한의 발사 행위를 명시적으로 금지한 다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에 위배된다. [영문 전문 보기]
자세히보기»

16/07/05 – 리퍼트 대사, 주부산 미국영사관의 공식 명칭 승격 발표

연설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부산, 대한민국 2016년 7월 5일 2016년 7월 5일 16:30시, 부산 시청에서 진행된 기자 간담회 도중 주한 미국 대사 마크 리퍼트는 이하의 발표를 하였습니다. “부산 시민 및 인근 지역 여러분들께 주부산 미국영사관의 확장 계획을 전해드릴 수 있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2016년 7월 5일부로 주부산 미국영사관의 영어 명칭이 ‘American Presence Post Busan’ 에서 ...
자세히보기»

16/03/17 – 북한 미사일 발사 보도에 관한 케리 장관의 언론성명

언론성명 존 케리 국무장관 워싱턴 DC 2016년 3월 17일 우리는 북한이 동해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는 보도를 접했습니다. 우리는 한반도 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북한이 이 지역의 갈등을 더욱 조장하는 행위를 자제하고 국제사회와의 약속과 의무를 이행하는 실질적인 조치들을 취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합니다. 한국과 일본을 포함한 동맹국들에 대한 미국의 방어 공약은 여전히 확고합니다. 우리는 지역 내 ...
자세히보기»

16/01/29 – 주한미국대사관 “엉클샘 캠프 2016” 개최 대사관 아메리칸센터 및 지방 아메리칸코너

주한미국대사관 공보과는 오는 2016년 1월 19일부터 1월 29일 사이 서울 남영동 소재 아메리칸센터와 부산, 대구, 광주에 있는 각 아메리칸코너에서 초등학생 대상 겨울방학 프로그램 “엉클샘 캠프”를  2일간씩 개최한다.  이번 캠프를 통해 어린이들은 영어에 대한 친숙함과 독서 습관을 키우고 미국 역사와 문화에 대한 보다 깊은 이해를 갖는 계기를 가지게 된다.  참가학생들을 위하여 대사관은 다양한 말하기-듣기-그리기-만들기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 ...
자세히보기»

16/01/05 – 주한미국대사관, 스티븐 W. 보즈워스 전 대사 추모

미국의 가장 뛰어난 외교관 중 한 분인 스티븐 W. 보즈워스 전 주한미국대사가 지난 1월 3일 매사추세츠 주 보스턴의 자택에서 별세하였다고 워싱턴 DC 소재 존스 홉킨스 대학교 국제관계대학원(SAIS)이 발표하였다. 보즈워스 전 대사는 2013년부터 SAIS 의 한미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해왔다. 스티븐 보즈워스 전 대사는 한국의 오랜 친구였으며, 1997년 12월부터 2001년 2월까지 주한미국대사, 2009년 3월부터 2011년 10월까지는 국무부 대북정책 ...
자세히보기»

주한미국대사관 “아메리칸센터 재개관 행사”

서울 주한미국대사관은2015년 9월 18일 금요일 1시부터 3시에 서울시 용산구 남영동에 소재한 아메리칸센터(American Center Korea, 이하 ACK)의 “재개관 행사”를 기념한다. 아메리칸센터는 2014년에 미 국무부가 주관하는 리모델링 프로젝트인 스미스소니언 협회의 모델 아메리칸 스페이스 프로젝트에 선정되었다. ACK는 내·외부의 광범위한 리모델링을 통하여 차세대를 위한 다채로운 디지털 공간으로 탈바꿈하였다.  보다 전통적이고, 인쇄물 중심의 도서관에서부터 디지털 기술로 지원되는, 흥미로운 정보센터이자 프로그램 ...
자세히보기»

15/03/17 – 한미 FTA 3주년: 꾸준한 무역 증가는 한미 양국 모두에게 혜택

3월 15일은 높은 수준의 역사적인 한미 FTA가 발효된지 3주년이 되는 날이었다. 2014년 한미 양국간 전체 교역량, 미국 상품의 한국 수출, 한국 상품의 미국 수출이 모두 증가하면서 한미 FTA는 긍정적인 시장 개방의 효과를 보여주는 한 예가 되었다.   한미 FTA 협상 수석대표 웬디 커틀러: “한미 FTA는 양국 모두에게 진정한 윈윈 (win-win) 협정이다. 양국의 근로자, 농민, 소비자, ...
자세히보기»

14/11/21 –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박대통령에게 신임장 제정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는 오늘 청와대에서 열린 신임장 제정식에서 박근혜 대통령에게 대사 신임장을 제출했다. 제정식에서 리퍼트 대사는 한국의 따뜻한 환대에 대해 박 대통령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리퍼트 대사는 “한국에서 미국을 대표하게 되어 큰 영광으로 생각하며, 박 대통령과 함께 일하고 한국 국민들에 대해 더 많이 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14/10/30 – 마크 리퍼트 신임 주한미국대사의 입국 성명

입국 성명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2014년 10월 30일  : 안녕하십니까 여러분, 마크 리퍼트입니다. 반갑습니다. 주한미국대사로 한국에서 일하게 되어서 아주 기쁩니다. 여기 제 아내 로빈입니다. 아내도 한국에 오게 돼서 무척 기뻐하고 있습니다. 아내가 임신중인데 곧 가족이 한 명 더 생길 겁니다. 한국 생활이 정말 기대됩니다.  한미 관계는 매우 소중하고 특별한 양자 관계입니다. 이 관계는 공동의 희생, ...
자세히보기»
자세히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