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갤러리) 데이나 제 대리영사, 유엔군들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다

주부산 미국영사관의 데이나 제 대리영사는 7월 27일 유엔기념공원에서 개최된 6.25 전쟁 유엔군 참전의 날 기념식에 주한미국대사관을 대표해 참석하였다. 이 기념식은 한국전 당시 대한민국의 자유와 민주주의를 수호해 낸 미국을 비롯, 세계  22개국의 약 2백만명에 달하는 참전 유엔군들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기 위해 마련되었다. 제 영사는 또한, 유엔평화기념관에 모인 한국전쟁 참전용사들과 유엔 대표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한미동맹의 힘을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