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먼 부장관, 모리 다케오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과 최종건 한국 외교부 제1차관과 한미일 차관협의회 참석 

국무부
대변인실
2021년 7월20일

네드 프라이스 대변인은 다음과 같이 발표하였다.

웬디 R. 셔먼 국무부 부장관은 오늘 도쿄에서 모리 다케오 일본 외무성 차관과 최종건 한국 외교부 제1차관과 함께 만남을 가졌다. 셔먼 부장관과 두 차관들은 기후 변화, 팬데믹 대응, 경제 탄력성과 회복을 비롯한 21세기의 글로벌 도전 과제들에 대처하기 위한 한미일 3국의 협력 강화를 다짐했다.

이번 협의에서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향한 미국, 일본, 한국의 공통의 의지와 더불어 북한의 핵 및 탄도 미사일 프로그램이 제기하는 위협에 대처하기 위한 노력 역시 논의되었다.

또한 자유 수호, 경제적 기회의 옹호, 인권 보호 및 법치 존중이라는 우리가 함께 공유하는 가치를 토대로 인도 태평양과 전 세계에서 평화, 안보, 번영을 증진하기 위한 서로 간의 협력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부장관과 두 차관들은 규범에 기반한 국제 질서를 저해, 불안정 또는 위협하는 모든 행위에 대한 반대를 재확인하고, 포용적이고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 태평양 유지의 필요성을 확인했으며, 동중국해의 현상을 변경하려는 어떠한 일방적인 시도도 반대하고, 남중국해 및 여타 지역에서 평화와 안정, 합법적이고 방해받지 않는 상업 및 항행과 상공비행의 자유를 포함한 국제법 존중을 유지하기로 약속하였다.  부장관은 성 평등과 성 소수자(LGBTQI+) 권리 지지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또한 이번 논의에서는 대만 해협에서의 평화와 안정 유지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부장관과 두 차관들은 아세안 중심성과 아세안 주도 지역 구조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였다. 또한 민주주의로의 조속한 복귀에 있어 버마 국민들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에 대해서도 논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