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비핵화에 관한 백악관 대변인 성명

도널드 J. 트럼프 행정부는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비가역적인 한반도 비핵화를 이루고자 전념하고 있습니다. 미국과 올림픽 개최국인 한국, 그리고 국제 사회는 북한과 대화의 결과는 비핵화여야  한다는 점에 대체로 동의하고 있습니다. 북한 비핵화를 달성할때까지 최대의 압박 캠페인은 지속되어야 합니다. 트럼프 대통령께서 말씀하셨듯이, 북한이 비핵화를 선택할 경우 보다 밝은 미래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오늘 대화 의지를 보인 평양의 메시지가 비핵화를 향한 첫걸음일지 지켜봐야 할 것입니다. 그 동안 미국과 전 세계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은 막다른 길임을 계속해서 명료하게 보여줘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