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관련 공동 도전에 대한 한미일 3자 회의 개최

미디어 노트
대변인실
2021년 2월 18일

바이든 행정부는 미국의 동맹관계, 특히 동북아 핵심 동맹국인 일본과 한국과의 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헌신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그리고 바이든 행정부의 현재 진행중인 대북정책 검토를 배경으로 하여, 미국ㆍ일본ㆍ한국의 외교 당국자가 바이든 행정부 출범 후 처음으로 3자 회의를 개최하여 북한 관련 공동의 도전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성김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대행은 노규덕 한국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후나코시 타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ㆍ대양주 국장과 2월 18일 화상 회의를 통해 만났다.

김 차관보 대행은 후나코시 국장과 노 본부장에게 동북아 및 인도태평양 지역에서의 지속적 파트너십에 대해 감사를 표시했다. 3국 대표는 현재 진행중인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에 대해 논의했고, 지속적인 긴밀한 협력과 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들은 또한 현재 북한 상황에 대한 각국의 평가를 공유하고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유지 및 비핵화에 대한 지속적인 헌신을 표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