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건 대북특사의 평양 방문

워싱턴 DC
2019년 2월 8일

스티븐 비건 대북특사는 2월 6~8일 평양에서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특별대표와 회동했다. 비건 특사와 김혁철 특별대표는 완전한 비핵화, 미북 간 새로운 관계 설정,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 등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약속한 사항을 진전시키는 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두 사람은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2차 정상회담에 앞서 다시 만나기로 합의했다.